용인시 비대면 추석맞이 행사로 장애인에 즐거움 선사

용인시 처인·기흥·수지장애인복지관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9/16 [16:44]

용인시 비대면 추석맞이 행사로 장애인에 즐거움 선사

용인시 처인·기흥·수지장애인복지관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9/16 [16:44]

용인시 3개구 장애인복지관이 비대면 추석맞이 행사로 장애인에게 즐거움과 위로를 선사했다.

 

▲ 용인시 비대면 추석맞이 행사로 장애인에 즐거움 선사   © 용인시



처인·기흥·수지장애인복지관은 민족 대명절인 한가위를 맞아 코로나19로 다중시설 이용과 외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복지관 이용장애인 및 재가 장애인과 지역주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먼저 용인시처인장애인복지관(관장 이선덕)은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10일까지 보평역 밑 경안천 산책로에 보름이 박스를 설치하고 즉석식품을 기부하는우리동네 장애인의 보름이가 되어주세요캠페인을 진행했다. 보름이 박스에는 주민들이 기부한 라면, 햇반, 통조림 등이 가득 쌓였으며, 복지관은 장애인들이 편리하게 한 끼 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각 가정에 전달했다.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관장 김선구)은 지난 11일부터 16일까지 행복마을지킴이가족봉사단과 함께하는 하트&하트희망나눔봉사단과 함께하는 명절음식지원서비스로 자원봉사자들이 직접 만든 불고기, 삼색전, 송편 등 명절 음식을 장애인 가정에 전달했다. 또 복지관 내에서 윷놀이대회, 만두 빚기, 추억의 삼색전 만들기 행사 등을 개최해 이용장애인들과 추억을 쌓았다.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관장 한근식)은 지난 10~15경수고속도로와황금보따리 프로젝트를 진행해 저소득 및 중증장애인 가정에 가을 제철 과일이 담긴 과일바구니를 지원했고, 화상회의 앱인 줌(ZOOM)으로 두산전자BG와 주민들이 함께하는 추석 음식 만들기를 진행해 완성된 음식을 장애인 가정으로 직접 배달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을 장애인분들에게 작은 위로가 됐길 바란다앞으로도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