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역북동, 청각장애인 5가구에 ‘방문초인등’ 설치 지원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0/06 [22:14]

용인시 처인구 역북동, 청각장애인 5가구에 ‘방문초인등’ 설치 지원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0/06 [22:14]

용인시 처인구 역북동은 6일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관내 청각장애인 5가구에 방문초인등설치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처인구 역북동, 청각장애인 5가구에 ‘방문초인등’ 설치 지원  © 용인시 처인구



 

초인등은 소리를 들을 수 없는 청각장애인들을 위해 호출벨을 누르면 소리 대신 내부에 설치된 수신기에서 깜박거리는 불빛으로 방문객이 온 것을 알려 주는 장치다.

 

이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3명은 대상 가정을 방문해 초인등을 설치할 수 있도록 돕고 작동 방법 등을 안내했다.

 

초인등 설치를 지원받은 A씨는 음식 배달을 시키면 언제 오는지 확인하기도 힘들고 등기우편물도 제대로 받지 못해 어려움이 있었다초인등이 설치돼 큰 불편을 덜게 돼 고맙다고 말했다.

 

한편 초인등 설치 지원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 예산을 지원받아 추진한 것이다.

 

협의체 관계자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실제 꼭 필요로 하는 특화사업을 발굴해 다양한 복지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처인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