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설 앞두고 건설현장 하도급 임금 체불 특별점검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1/17 [16:33]

용인시, 설 앞두고 건설현장 하도급 임금 체불 특별점검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1/17 [16:33]

용인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17~28일 관내 건설공사 현장 하도급자의 임금공사대금 체불 예방을 위해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 용인시, 설 앞두고 건설현장 하도급 임금 체불 특별점검  © 용인시



 

시는 3개팀 9명으로 구성된 특별점검반을 편성해 관내 건축주택건설 현장 54곳을 선정해 방문 점검한다.

 

주요 점검 사항은 임금자재장비 및 하도급 대금의 적정 지급 여부, 건설기계 대여 계약서 등 각종 표준 계약서 작성 실태, 건설기계 대여 대금 지급보증서 발급 실태 등이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할 수 있도록 지도하고 위법부당행위 등은 관련법에 따라 행정조치 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건설 경기 침체로 어려움이 큰 만큼, 공사 대금, 임금 체불 등을 사전에 방지해 지역 영세 업체나 건설 근로자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