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이 만들고 김동연이 꽃피우는 <명작동화> 시리즈 11 ‘청년면접수당 확대’ 공약 발표

[자료]김동연, 구직준비부담 완화‧기업 면접비 지급문화 확산 위해 ‘청년면접수당’ 확대 공약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2/05/21 [15:29]

이재명이 만들고 김동연이 꽃피우는 <명작동화> 시리즈 11 ‘청년면접수당 확대’ 공약 발표

[자료]김동연, 구직준비부담 완화‧기업 면접비 지급문화 확산 위해 ‘청년면접수당’ 확대 공약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2/05/21 [15:29]

김동연 경기도지사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명작동화 열한 번째 공약으로 청년면접수당 확대를 발표했다.

 

김동연 후보는 18일 페이스북 메시지를 통해 “‘무전무업(無錢無業)’이라는 신조어가 심심찮게 보인다좁아진 취업문 탓에 경쟁이 더욱 치열해져 청년들의 구직 준비 비용도 늘어가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동연 후보가 언급한 무전무업(無錢無業)’돈이 없으면 취업도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 어학시험 응시나 수강료, 면접복장(정장) 등 구직과정에서 드는 비용으로 경제적인 부담을 느끼는 취업준비생들의 현실을 자조적으로 이르는 말이다.

 

청년들의 구직준비부담 완화를 위해 경기도에서는 2020년부터 만 18~39세 청년들에게 청년면접수당을 지급하고 있다. 면접 과정에서 드는 비용 일부를 지원하고, 기업의 면접비 지급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 시절 도입된 대표 청년 정책이다.

 

김동연 후보는 청년 여러분들이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고 구직에 전념하실 수 있도록 지원을 더욱 강화하겠다며 청년면접수당의 지급 건수를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현행 연간 최대 6(30만원)를 지원하고 있는데, 이를 10(50만원)로 확대하겠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경기도 내 청년들의 어학시험 응시료를 지원하는 사업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연 후보는 청년들의 취업 준비 과정에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 청년 취업 지원 정책의 이행 의지를 강조했다.

 

▲ 이재명이 만들고 김동연이 꽃피우는 <명작동화> 시리즈 11 ‘청년면접수당 확대’ 공약 발표  © 경기도지사 후보 김동연

 

 

[첨부] 페이스북 전문

 

이재명이 만들고 김동연이 꽃피우는 [명작동화] 공약 시리즈 #11 - 청년면접수당

 

<구직 중 청년에 경기찬스! 면접수당에 어학시험 지원을 더하겠습니다>

 

무전무업(無錢無業), ‘돈이 없으면 취업도 없다는 신조어가 심심찮게 보입니다. 좁아진 취업문 탓에 경쟁이 더욱 치열해지니 구직 준비에 드는 비용도 늘어만 갑니다.

경기도는 재작년부터 만 18~39세 청년에게 청년면접수당을 지급하고 있습니다. 미취업 청년의 구직 준비 부담을 덜고 기업이 구직자에게 합당한 면접비를 지급하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서입니다.

우리 청년 여러분께서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고 구직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저 김동연이 지원을 더욱 강화하겠습니다.

청년면접수당 지급 건수를 현행 연간 6건에서 10건까지로 늘리겠습니다. 이에 더해 청년 여러분의 어학시험 응시료를 지원하는 사업도 실시하겠습니다. 청년의 구직 활동에 작은 보탬이 되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재명이 만들고 김동연이 꽃피우는 <명작동화> 시리즈 11 ‘청년면접수당 확대’ 공약 발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