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경부고속도로 남사진위 나들목 정식 개통…남사읍 교통편의개선 기대

용인시, “서울 방향 진입로‧부산 방향 진출로 추가 설치에 최선 다할 것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6/04 [11:49]

용인시 처인구 경부고속도로 남사진위 나들목 정식 개통…남사읍 교통편의개선 기대

용인시, “서울 방향 진입로‧부산 방향 진출로 추가 설치에 최선 다할 것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6/04 [11:49]

경부고속도로 남사진위 나들목(용인시 처인구 남사읍 봉명리 757-147번지 소재)3일 오후 2시를 기해 정식 개통했다.

▲ 용인시 처인구 경부고속도로 남사진위 나들목 정식 개통…남사읍 교통편의개선 기대  © 용인시 처인구



 

남사진위 나들목 개통으로 처인구 남사읍 주민과 평택 진위서탄면 주민들이 오산나들목을 경유하지 않고도 부산 방향 진입과 서울 방향 진출이 가능해졌다.

 

경부고속도로 남사진위 나들목은 경부고속도로 안성 분기점과 오산나들목 사이에 위치해 있다. '화성 동탄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으로 총사업비 610억원을 투입, 지난 2018년 공사를 시작했다.

 

이날 개통식에는 정규수 용인시 제2부시장, 김일환 한국도로공사 부사장 등 관계자 70명이 참석했다.

 

시 관계자는 "오산나들목 통행량을 분산해 상습 정체 구역인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기흥나들목~안성 분기점 구간 정체가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향후 서울 방향 진입로와 부산 방향 진출로를 추가 설치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3월 남사진위 나들목에서 양방향 진출입이 가능하도록 해야 한다는 공동건의문을 경기 평택시와 채택해 한국도로공사에 전달한 바 있다.

 

서울 방향 진입로가 개설되면, 남사읍 주민들이 6.5km(15분 거리) 떨어져 있는 오산나들목을 대신해 남사진위 나들목을 통해 서울 방향으로 바로 이동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처인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