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가수주공아파트,‘제2호 치매안심마을’현판식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6/22 [13:06]

오산시 가수주공아파트,‘제2호 치매안심마을’현판식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6/22 [13:06]

오산시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1일 가수주공아파트 입주자 대표, 경로당 회장,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호 치매안심마을인 오산가수주공아파트에서 현판식을 가졌다고 전했다.

▲ 오산시 가수주공아파트,‘제2호 치매안심마을’현판식  © 오산시



 

치매안심마을은 치매에 대한 이해와 인식을 바탕으로 치매환자와 가족이 안전하고 자유롭게 지역사회 내에서 살아갈 수 있으며, 일반 국민들도 치매에 대한 두려움 없이 살아갈 수 있는 지역사회를 의미한다.

 

오산시는 2018년 오산운암주공1단지아파트를 제1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하여 운영중이며, 노인인구 수, 치매환자 수, 치매안심센터 접근성, 지역사회 자원, 주민 요구도 등을 고려해 오산가수주공아파트를 제2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했다.

 

2호 치매안심마을은 하반기에 환경개선, 치매환자를 위한 쉼터 프로그램, 치매환자 가족프로그램, 치매 조기검진 전수조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고동훈 오산시 보건소장은치매안심마을 운영이 치매환자와 가족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돌봄 부담을 경감하기 위한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