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대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빨래 끝·행복 시작 취약계층 세탁지원 사업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6/22 [16:43]

오산시 대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빨래 끝·행복 시작 취약계층 세탁지원 사업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6/22 [16:43]

오산시 대원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강래출, 민간위원장 윤상식)는 지난 21일 대원동 특화사업 빨래 끝, 행복 시작!’사업을 진행하였다.

▲ 오산시 대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빨래 끝·행복 시작 취약계층 세탁지원 사업  © 오산시



 

빨래 끝, 행복 시작!’사업은 관내 저소득 독거노인, 중증장애인, 기초수급자 등 직접 빨래가 어려운 대상자의 세탁물을 수거하여 세탁·건조 후 배달해주며, 대상자의 건강 체크 및 안부를 확인하는 사업이다. 이날은 위생 취약계층 저소득 가구 4가구를 대상으로 이불 등 빨래를 수거하여 세탁·건조하여 전달해드렸다.

 

사업에 참여하신 어르신은 여름이 오니 이불 빨래를 해야 해 걱정이었는데 직접 찾아와 가져가고 세탁하여 배달까지 해주니 감사하다.”말을전했다.

 

윤상식 민간위원장은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따뜻한 관심과 사랑이 필요함을 느꼈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찾아가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강래출 공공위원장은 빨래 끝, 행복 시작! 과 같은 대원동 특화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여 관내 취약계층의 위생 환경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복지 사각지대를 최소화하여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